공방의 하루

 해 저문 공방에서 하루를 정리하며, 요즘 만들어가신 수강생분들 작품을

올려봅니다.

며칠전, 남친 생일선물을 만들어주고싶다고 오셨어요.

첫날은 요렇게 수술복을 만들었죠.

처음 접하는 재봉틀작동에 많이 신기하고, 재미있어하셨습니다~^^

완성품을 보고는 더 좋아하셨죠^^

둘째날 완성된 가운!

가운은 조금 어려워서 저의 손길이 닿았습니다.ㅎ

그래도 처음 대하는 재봉틀로 인형옷을 뚝딱 만들어가시는 당신은  금손.

원데이수업이지만 때로는 투데이로…

남친이 너무 좋아셨다는 후문을 들었습니다^^

여성블라우스와  통바지.

컬러도 원단도 너무 시원하게 잘 고르셨습니다.

워싱린넨 15수, 8수.

남자셔츠.

정성들인 바느질이 돋보이는 깔끔한 셔츠입니다.

드디어 고른 박음질이 보이기시작합니다. 짝짝짝^^

좋은 선물되시길바랍니다.

사진을 올리다보니, 모두 블루블루합니다.

더운 여름엔 역시 블루와 화이트죠~~^^

모두들 열심히 따라와주셔서 감사합니다!

 

 

 

친구들에게 슬로우웍스를 알려 주세요.
0 답글

댓글을 남겨주세요

Want to join the discussion?
Feel free to contribute!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.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.